황금머리라고 우겼던 노란머리...